더불어 함께하는 고대교우회

Home > 교우회보 > 칼럼

칼럼

교우갤러리 - 황치복(국문86) 교우의 <소백산에서 새해를 맞다>

등록일 : 2020-01-14 조회 : 46

경자년 새해 첫 산행으로 소백산에 올랐다. 죽령에서 출발해 비로봉, 국망봉 거쳐 고치령까지 가는 25km 거리. 비로봉에 도착하니 영하 16도에 몸을 가누기 어려운 칼바람이 분다. 정신이 번쩍! 어의곡삼거리를 지나니 겨우 바람이 잦아든다. 소백산 광풍을 견디고 나니, 새해 어떤 바람이라도 헤치고 나갈 자신감이 든다.